낮은 수준의 질낮은 교육을 제공 하는 나라

나는 우리 나라가 질 낮은, 낮은 수준의 교육을 제공 한다고 말 하고 싶다.

우리나라 학생과 학부모가 원하는 만큼의 공교육을 제공 하지 못하니 학부모들이 사교육을 찾아 나서는것이 아닌가?

상대평가인 우리나라에서 공교육이 질이 낮든 좋든 다른 사람보다 더 배워 경쟁에서 살아 남게 되어있는데

무슨상관이라고 하면 "경쟁을 시킨만큼 그 경쟁 만큼 지원" 해줘야만 한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상대평가라는 경쟁시스템을 만들어 두고 학생들이 경쟁하는데 지원을 전혀 해 주지 못하고 있다

공교육의 학교와 사교육의 학원을 비교 해보자 누가 더 높은 수준의 교육을 제공 하는지 비교 해보자

당연히 ''학원'' 이 아닌가?

강사 대비 더 적은 학생수와 학생들의 선택을 받지 못하면 학원을 떠나야하는 잔혹하고도 정직한 경쟁 속......

다만 학교는 어떠한가? 난 임용고시에 대해서 잘 모르지만 임용고시는 남을 잘 가르치는것을 시험하는게 아닌

자기가 얼마나 아느냐를 시험하는게 아닌지....?

대학에서 아이들을 가르치는 것을 배 웠다고 하더라도 배웠다고 전부 다 잘하는건 아니지 않다는건 누구나 다 잘알고 있다

교육의 질중 가장 중요한게 선생님 대비 학생수다.

학교에 교사 들은 잡무와 아이들관리 하기만도 차기만하고 교사가 학생 개개인을 신경을 어찌 써주나?

난 적어도 학원 수준으로 교사 1인당 최대 12명 수준으로 줄여야 된다고 생각한다

선택권 또한 학원이 더 크다

학교를 생각 해보자 딱 짜여진 시간표와 선생님이 한 학년 내도록 아니면 학교를 떠날때 까지 수업을 받아야 하고

마음에 들지않아도 수업 해야하고 더 배우고 싶어도 떠나야 한다

공교육에서 학생들의 선택권 따위는 없다. 학생에게 맞는 교육이 아닌 그냥 듣는거다 이건 주입식 교육이랑 다른 개념이다

학원은? 학생들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여 시간표를 짜거나 학생들이 선택하고 강사 또한 학생의 기호가 반영된다

우리 사회가 대화가 부족하다고 하지만 사회에 첫 생활인 학교에서 부터 대화와 소통 따위는 없으며

정해진 커리큘럼에 따라서만 학생들에게 "일방적인 교육"만 이루어진다


이 누구나 모든것을 똑같이 배우는데

이런 일방적인 교육에서 무슨 창의력과 다양성이 나오겠나

아 좋은점이 하나 있다....누구든지 똑같은 것을배우니 공교육에 누가 더배우고 덜배우고 공평하달까?

근데 이렇게 공평 해서 좋다는 사람이 있나?

얼마나 있는지 궁금하다

말로만 사교육을 잡겠다고 하는데 사람들이 일반가방과 명품가방이 있으면 가격이 명품을 선택하듯

교육도 질이 좋아져야된다는데 돈이 많이 들어간다고?

그런게 중요한가....?미래에 인재를 키우고 미래를 이끌어갈 자원을 캐내고 양성하는

대한민국의 미래에 투자가 교육이고 들어간만큼의 만족을 느끼면 그 돈은 절대 아깝지 않다

공교육이 사교육보다 나은것이 없는데 누가 공교육을 신뢰하고 믿을수 있는지, 공교육이 잘되고 있는데 사교육에 열광하는건지,

우리나라의 교육이 충분히 학부모의 기대에 맞는지, 학생들이 정말 원하는것인지 생각 해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

이게 지금 우리학교 현실에서 해결 가능하냐고?

그러게.....그렇지않고 규제만으로 사교육을 이상한 정부를 표현하면

토끼와 거북이 경주에서 토끼 다리잘라두고 거북이가 이겼다고는 할수 없지 않는가?





추석연휴 막날과 그다음날 금요일에 학교에나와 자습중인 학교에서......

Ps.스맛폰으로써서 오타와 읽기가 다소 불편할수 있으니 양해부탁드려요

1 2 3 4 5 6 7 8 9 10 다음